커뮤니티

복지소식

HOME > 커뮤니티 > 복지소식

<서울신문>누구나 존중받는 복지 도시로의 진화(19.08.11)
글번호 335 등록일 2019-08-27
등록자 운영자 조회수 204명

이전글 <경향신문>[2020년 예산안]일자리·복지 분야, 소득격차 완화에 ‘주력’…취약
다음글 <한국일보>내년 생계급여 2.94% 인상… 시민단체 “포용복지 맞나” 비판(19
  • 보건복지부
  • 창녕군
  • 한국지역자활센터협회
  • 보건복지부전국푸드뱅크
  • 부산노인의전화
  • 홈페이지제작 엔터소프트
예랑노인복지센터 창녕지역자활센터     608-82-61544      경상남도 창녕군 창녕읍 조산서재골로 7       대표.하승범
대표번호. 055-532-0624   팩스번호. 055-532-8992  이메일. cnjahwal2003@daum.net
Copyright 2014. 창녕지역자활센터 All Rights Reserved.
관리자 접속